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구민의 작은 소리에도

귀기울이는 서대문구의회

입법예고

글보기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웰다잉 문화조성에 관한 조례안
작성자 서대문구의회 작성일 2020년 09월 25일 조회수 360
서울특별시 서대문구의회 공고 제 2020-36호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웰다잉 문화조성에 관한 조례안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웰다잉 문화조성에 관한 조례안 」을  제정함에 따라 그 취지와 주요 내용을 구민에게 널리 알려 의견을 구하고자「서울특별시 서대문구의회 회의 규칙」제18조의2 규정에 따라 다음과 같이 입법예고 합니다.     

                                                  2020년  9월  25일     

                                      서울특별시 서대문구의회의장  
 
첨부파일 230._서울특별시_서대문구_웰다잉_문화_조성에_관한_조례안입법예고.hwp
230._(서울특별시_서대문구_웰다잉_문화_조성에_관한_조례안_발의_(유경선_의원).hwp

윤수애  2020-10-04 10:59

조례안 제정을 찬성합니다

안일식  2020-09-30 15:40

조례안 제정에 찬성합니다.

안일식  2020-09-30 15:39

조례안 제정 찬성합니다.

양유정  2020-09-30 14:03

조례안제정에 찬성합니다

이은숙  2020-09-30 13:42

조례안 제정에 찬성합니다.^^

차은영  2020-09-30 13:15

조례안 개정을 찬성합니다

이은주  2020-09-30 12:23

찬성합니다!
통계청이 2020. 9. 28. 발표한 2020 고령자 통계에서
우리나라는 급속한 고령화로 인하여 2020년 65세 이상 고령인구가 15.7%, 2025년 20.3%로 초고령사회로 진입하고 2060년 43.9%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2020.6. 현재, 통계청 고령인구비율을 보면 전국 16.0, 서울특별시 15.7에 비해 서대문구는 17.0으로 고령인구비율이 높다.
올해 1월, 보건복지부가 기존 6개 노인돌봄사업 통합/개편해 「노인맞춤돌봄서비스」를 시작했다.
「노인맞춤돌봄서비스」는 안전지원/사회참여/생활교육/일상생활 지원/연계서비스(민간후원자원)이 제공되며 어르신들이 병원이나 시설이 아닌 지역사회에서 가능한 오랫동안 노후 생활을 보내실 수 있게 되길 바라는 사업이다.
하지만 이에 죽음을 잘 맞이하는 준비까지 포함되었다면 얼마나 좋았을까!
서울시도 올해 8월, 서울시 돌봄SOS센터가 25개 자치구 전역에서 시작했고 서대문구도 8월부터 시범 운영을 시작하는 ‘돌봄SOS센터’ 사업을 위해 25개 돌봄 서비스 제공기관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늦은 감은 있지만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웰다잉 문화조성에 관한 조례」가 통과되어
서대문구 어르신들께서 살아온 날을 아름답게 정리하며 평안한 삶의 마무리를 하실 수 있도록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돌봄SOS센터(우리동네 나눔반장 사업단)와 연계하여 웰다잉이 실현될 수 있기를 바란다.

유기숙  2020-09-29 15:28

조례안 제정에 찬성합니다

김소미  2020-09-29 15:25

웰다잉 문화조성 조례안 제정에 찬성 합니다.

옥순철  2020-09-29 11:51

우리나라 인구의 기대수명은 세계적수준으로 이미 장수국가에 들어섰으나 건강수명은 짧아 대부분의 사람이 사망전 약 10여년을 병치레하다가 죽음에 대한 자기 결정권이 없이 연명치료를 받다가 사망하는 경우가 많다. 급속한 경제성장과 의료기술은 발달하였지만 노후 삶을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 어떻게 죽음을 맞이해야하는지를 알지 못한채 남의 손에 삶을 맡기는 불행한 삶을 살다 죽는다. 존엄한 삶의 마무리를 어떻게하는지, 웰다잉에 대한 이해가 부족한 상황이다. 서울의 25개 자치구 중 15개 자치구는 이미 웰다잉 문화 조성을 위한 조례가 제정된 상태이나, 서대문구는 아직 미제정 상태로 보편적인 월다잉 문화조성이 적극 추진될 수 있는 제도가 미비한 상태로 이제라도 웰다잉문화조성에 관한 조례제정은 반드시 필요하다 생각하여 찬성합니다.
아울러 제4조(사업)에 웰다잉문화조성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호스피스·완화의료 및 임종과정에 있는 환자의 연명의료결정에 관한 법률에 따른 사전연명의료의향서 작성 확산 사업’을 추가하는 것을 건의합니다.

* '의견 등록'기간이 아닙니다. 등록 기간은 2020-10-05까지입니다.

>